FRB米韓通貨スワップを6カ月?、実は為替スワップです。

最初に通貨スワップではありません。調べて見たら似てますが大きく異なるものです。韓国民は大喜びしていますが、可哀想なので、そっとしておいてあげましょう。

通貨スワップと為替スワップとは

米韓が通貨スワップを600億ドル(訳6兆円)結んだと、ネットの記事で出てきた。期限が9月までの6カ月。

何故アメリカが、今このタイミングで通貨スワップを結ぶんだ?6カ月の通貨スワップってあまり聞いたことない。日韓の場合数年間、いくつかに分けて日韓スワップを結んでたよね…(全て韓国からの延長要請もなく期限切れで現在は無し)

はっきり言って良く分からないので、ググってみましたが、これは為替スワップだといくつかのコメントを見つけた。

通貨スワップと為替スワップって何が違うのか?正直言って難しい。間違っていたら指摘ください。

対ドルが分かりやすそうなので…

通貨スワップは、

自国の通貨が下落や信用の低下でドル決済が必要な時があった場合、ドルが必要になります。外貨準備金などある程度保有していれば、それなりに耐えられるようですが(保有の仕方にも左右されます)ドルが足らなくなると、その国そのものがデフォルトに落ちる可能性がぐっと上がります。この時通貨スワップを締結しておくと、ドルを調達できるので、時間稼ぎができます。返済も長めに設定されており、締結しているだけでも信用を得られるので、通貨の弱い国は結んでおいて損は無い。本来協定なのでWinWinであるべきだが、実際は通貨の弱い国への援助に当たる。はっきり言って日韓スワップ協定は、韓国の援助であり日本にはメリットはほぼ無い。

日本はアメリカ始め基本通貨(ハード・カレンシー)国とは通貨協定を結んでおり、日米通貨スワップ協定なら、無制限、無期限でドルを融通できる。日本の円はドルに次ぐ信用通貨です。

米韓為替スワップは為替介入には使えない。

基本的には同じような仕組みでドル資金が不足しないように、FRBが事前に危険国に対してスワップを締結したという事のようだ。韓国がドル不足になると進出しているアメリカ企業に影響が出るので、その予防です。その証拠にFRBはオーストラリア、ブラジル、韓国、メキシコ、シンガポール、スウェーデン、デンマーク、ノルウェー、ニュージーランドの中央銀行と締結している。要はドルが無いと脆弱とされている国です。

最大の大きな違いは、為替介入には使えません。各国の中央銀行経由で各民間銀行にFRBから直接の、ドルの貸付です。民間銀行は、担保や金利を支払う必要もあるようです。

世界が不況になると、アメリカの企業が他国から引き上げる傾向にあるため、その国の通貨をドルに替えます。その資金を枯渇させないためと言ってる方もいます。半年の返済期間と短い(延長の可能性もあり)設定のようですので、あながち間違いではないと思います。

FRBは「世界のドル資金調達市場でみられる緊張および国内外での家計と企業への信用供与における緊張を緩和させることが目的」と声明を出している。

以上、いろいろなところから探して集めましたが、間違えていればご指摘ください。

新宿会計士の政治経済評論さん一部引用

※恐らく日本語サイトで一番わかりやすい説明している所です)

#武漢ウイルス
#WuhanVirus
#中国ウイルス
#ChineseVirus)
#COVID-19

test掲載(Google翻訳)※意味ないかな?

먼저 통화 스와프가 없습니다. 알아 보니 비슷하지만 크게 다릅니다. 한국민은 매우 기뻐하고 있습니다 만, 불쌍한 때문에 가만히 놔 드리죠.

통화 스왑 및 통화 스왑은
한미가 통화 스와프를 600 억 달러 (역 6 조엔) 체결했다고 인터넷 기사에서 나온. 기한이 9 월까지의 6 개월.

왜 미국이 지금이 타이밍에 통화 스와프를 잇는거야? 6 개월의 통화 스왑은별로 들어 본 적이 없다. 한일의 경우 몇 년 동안 몇 가지로 나누어 한일 스왑을 체결군요 … (모두 한국에서 연장 요청없이 오래되어 현재는 없음)

분명히 말해 잘 모르기 때문에 꾸물 보았습니다 만, 이것은 외환 스왑이라고 몇 가지 의견을 찾아 냈다.

통화 스왑 및 통화 스왑이란 무엇이 다른가? 솔직히 어렵다. 틀렸다면 지적 바랍니다.

달러화가 알기 쉬운 것 같아서 …

통화 스왑
자국 통화가 하락과 신용 하락으로 달러 결제가 필요한 때가 있었다면 달러가 필요합니다. 외화 준비금 등 어느 정도 보유하고 있으면 그 나름대로 견딜 수 있지만 (보유 방법에 따라 달라집니다) 달러가 부족하게되면 그 나라 자체가 디폴트에 빠질 가능성이 훨씬 높아집니다. 이 때 통화 스와프를 체결 해두면 달러를 조달 할 수 있기 때문에 시간 벌기 수 있습니다. 상환도 길게 설정되어있어 체결하고있는 것만으로도 신용을 얻을 수 있기 때문에 통화가 약한 나라는 묶어 두어 손해는 없다. 본래 협정이므로 WinWin이어야하지만, 실제로 통화가 약한 국가에 대한 원조에 해당한다. 솔직히 말해서 한일 스와프 협정은 한국의 원조이며 일본에는 메리트는 거의 없다.

일본은 미국 시작 기본 통화 (하드 커런시) 국가와 통화 협정을 맺고 있으며, 미일 통화 스와프 협정이라면 무제한 무기한 달러를 융통있다. 일본 엔화는 달러에 이어 신용 통화입니다.

한미 통화 스왑 환율 개입에 사용할 수 없다.
기본적으로 같은 구조에서 달러 자금이 부족하지 않도록, FRB가 사전에 위험 국가에서 스왑을 체결했다는 것 같다. 한국은 달러 부족이 진출 해있는 미국 기업에 영향이 나오므로 그 예방입니다. 그 증거로 FRB는 호주, 브라질, 한국, 멕시코, 싱가포르, 스웨덴, 덴마크, 노르웨이, 뉴질랜드 중앙 은행과 체결하고있다. 요점 달러가 없다고 취약되는 나라입니다.

최대의 큰 차이는 환율 개입은 사용할 수 없습니다. 각국의 중앙 은행을 통해 각 민간 은행에 FRB에서 직접 달러의 대출입니다. 민간 은행은 담보와이자를 지불 할 필요도있는 것 같습니다.

세계가 불황이되면 미국 기업이 다른 나라에서 올리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그 나라의 통화를 달러로 바꿔줍니다. 그 자금을 고갈시키지 않기 위해서라고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반년의 상환 기간과 짧은 (연장 가능성도 있음) 설정 것이므로, あながち 실수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FRB는 “세계의 달러 자금 시장에서 보인다 긴장 및 국내외에서 가계 및 기업에 대한 신용 공여의 긴장을 완화시키는 것이 목적"이라고 성명을 내고있다.

欧米, 日本

Posted by master